Recent Posts

지난 글들

Tags

No tags yet.

시편 23편

이번주 묵상구절은 시편 23편입니다. "1.여호와는 나의 목자시니 내가 부족함이 없으리로다. 2.그가 나를 푸른 초장에 누이시며 쉴만한 물가으로 인도하시는도다. 3.내 영혼을 소생시키시고 자기 이름을 위하여 의의 길로 인도하시는도다. 4.내가 사망의 음침한 골짜기로 다닐찌라도 해를 두려워하지 않을 것은 주께서 나와 함께 하심이라 주의 지팡이와 막대기가 나를 안위하시나이다. 5.주께서 내 원수의 목전에서 내게 상을 베푸시고 기름으로 내 머리에 바르셨으니 내 잔이 넘치나이다. 6.나의 평생에 선하심과 인자하심이 정녕 나를 따르리니 내가 여호와의 집에 영원히 거하리로다" "다윗의 보물"로 불리는 시편 23편은 많은 그리스도인들이 암송하는 유명한 구절입니다. 이 구절만큼 하나님과 다윗의 친밀한 관계 (intimacy)를 보여주는 구절은 없습니다. 다윗은 하나님을 먼저 자신의 목자로 자신은 목자의 도움을 필요로 하는 양으로 표현합니다. 하나님을 전적으로 의지함을 고백하는 것입니다. 또한 그는 하나님을 인도자로 자신은 인도가 필요한 자로 묘사합니다. 그분의 인도하심만 받겠다는 마음입니다. 마지막으로 다윗에게 하나님은 주님이십니다. 다윗의 철저한 순종을 고백하는 것입니다. 양은 매우 시력이 나쁘고 잘 속고 잘 넘어지며 잘 못일어납니다. 중심을 잘 못잡고 온순한 것 같지만 고집이 셉니다. 또 방향감각도 없어 앞의 양만 쫓아가고 반드시 왔던 길로 돌아가며 방어력도 없습니다. 이런 양의 특징은 우리 인간의 죄된 본성과 너무나 닮았습니다. 그래서 우리 인간은 다윗의 고백처럼 우리의 목자이신 하나님의 도우심과 인도하심이 없으면 소망이 없습니다. 양은 쉼과 양식과 물이 필요합니다. 목자는 이러한 양의 필요를 잘 압니다. 하나님은 우리의 영적인 필요를 잘 아십니다. 우리의 영혼은 하나님 안에서만 참된 안식을 얻고 그분의 말씀으로 영혼이 배부르며 영생의 물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마실 때만이 그분의 생명을 소유할 수 있습니다. 이 한주간 다윗의 이 시편을 깊이 묵상하며 하나님의 선하심과 우리가 받은 구원을 감사하며 하나님과의 친밀함의 은혜를 누리시기를 바랍니다.

 

새    믿    음    교    회

KOREAN CHURCH OF NEW FAITH

  • YouTube Social  Icon

10330 Carmel Mountain Road

San Diego, CA 92129

858-527-2736

©2017 BY 새믿음교회